가평군, 코로나19극복 상반기 장학금 조기 지원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가평군, 코로나19극복 상반기 장학금 조기 지원

가평군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과 고통을 분담하는 차원에서 상반기 장학금을 조기 지원했다고 7일 밝혔다.

 

군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제적·심리적으로 지쳐있는 지역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을 주고자 재학여부 및 중복수혜 등의 검증절차를 서둘러 마치고 장학금 1억2000만원을 전달했다.

 

장학금은 중학생 30만원, 고등학생 60만원, 대학생 300만원으로 연 2회 나눠 지급된다.

 

군은 올해 장학생으로 으뜸 62명(고등학생 28명, 대학생 34명)과 특기 7명(고등학생 3명, 대학생 4명), 복지 42명(중학생 9명, 고등학생 22명, 대학생 11명), 환경 47명(고등학생 17명, 대학생 30명)으로 총 158명을 선발했다.

 

장학금 지원사업은 지난 2009년부터 시작돼 현재까지 총 1천429명에게 17억9200만원을 지원했다.

 

군은 2024년까지 지역인재 양성을 위한 장학금 300억원 조성을 목표하는 가운데 지난해 말까지 개인, 단체, 기업 등의 자발적인 기부로 198억원을 조성했다.

 

조성된 장학기금 중 74억원은 지난 2018년 2월 성북구 안암동에 가평장학관을 개관해 매년 109명의 가평 젊은이들이 숙식 걱정 없이 학업에 전념할 수 있는 교육환경을 제공하고 있다.

 

군은 장학금 지원과 더불어 관외 소재대학에 재학중인 학생들에게 학업편의 제공 및 향토인재 육성을 위한 가평장학관 및 대학생 기숙사 운영에 4억여 원을 투입하고 연 2회 지역대학생 학업활동 지원에 1억8000여만 원도 지원함으로써 공직경험 및 학비마련의 기회를 마련키로 했다.

 

또한 교육환경개선과 창의·인성 교육지원 강화를 위해 39억7000여만 원을 투입, 교육프로그램 지원(혁신교육지구사업 포함) 36개 사업과 시설환경개선 4개 사업, 학교체육관 건립 2개 사업 등도 진행할 예정이다.

후원하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