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광한 남양주시장, “남양주는 교통혁명지대 될 것”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조광한 남양주시장, “남양주는 교통혁명지대 될 것”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남양주는 교통혁명지대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조 시장은 13일 남양주시청 여유당에서 열린 ‘(사)남양주시경제인연합회 신년회’에서 “교통문제 해소를 통해 산업단지 조성, 기업유치, 시의 재정확대, 시민들에게 쾌적한 생활환경 제공의 선순환을 이루어 가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0113[기업지원과]조광한 남양주시장, 남양주는 교통혁명지대 될 것 사진1.JPG

이홍균 남양주시경제인연합회장을 비롯한 관계자 30여명과 함께 신년덕담을 나누면서 조 시장은“도시의 필수기능 4가지는 일자리, 주거, 교통, 문화인데, 남양주는 주거에만 치우친 열악한 도시”라며 “앞으로 대도시의 산업경제의 발달은 GTX노선을 따라 이루어지게 되며, 남양주가 GTX라는 교통혁명시스템에서 소외되지 않은 것은 정말 다행”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남양주는 교통혁명지대가 될 것이며 큰 변화가 찾아올 것”이라고 했다.또 “바이오와 메디컬, 농·생명 클러스터 기업들을 전략적으로 유치해 나갈 계획”이며, “기업인들이 겪고 있는 각종 규제와 절박함을 공감하고 있고 이를 적극 해소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후원하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